• 화천 공직자들 감동, 익명의 음료 위문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0.12.31



    익명 주민, 최근 2~3년 간 연말 에너지 음료 기탁
    최문순 군수“내년에도 군민 위해 전력 질주”


     2020년 마지막 날인 12월31일 오전.


     화천군청 청사 앞에 누군지 모를 주민이 에너지 음료 9상자를 두고 사라졌다.


     음료는 각 상자마다 군청과 5개 읍·면 사무소 라벨이 붙어 있는 채로 남겨졌다.


     이름을 밝히지 않는 이 주민은 최근 2~3년 전부터 연말이면 이같이 음료를 전달해 온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덕분에 코로나19와 아프리카 돼지열병 대응에 지친 공직자들에게도 큰 위안이 되고 있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내년에도 군민들을 위해 최선을 다해달라는 마음으로 받아들이고 있다”며 “새해에도 화천군 모든 공직자들은 변함 없이 현장에서 군민들을 위해 전력질주 할 것”이라고 했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114개(1/12페이지)
    화천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