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0.04.30

     


    - 내달 1일부터 월,화요일 휴무‘주휴일제 시행’-

    인제군이 다음달 1일부터‘인제 원대리 자작나무 숲’을 당초 계획대로 개방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군에 따르면, 인제국유림관리소는 지난 3월 2일부터 4월 30일까지 봄 산불조심기간 통제 후 5월 1일부터 개방해 자작나무 숲을 찾아오는 이용객들에게 불편함이 없는 여행이 될 수 있도록 운영방안에 대한 결정사항을 알려왔다고 밝혔다.

     

      특히 인제 자작나무 숲은 전국 명품 숲으로 손꼽히며 연간 10만명의 관광객들이 다녀가 휴식년제 도입이 필요하다는 검토의견이 반영돼, 5월 1일부터 월, 화요일을 휴무로 하는 주휴일제를 시행한다.

     

      다만, 연휴기간인 명절과 공휴일 중 월, 화요일이 겹치는 경우는 개방해 운영하며 징검다리 연휴인 다음달 4일과 5일에도 개방된다.

     

      군 관계자는 “봄철 산불조심기간 통제 후 내일부터 인제 자작나무 숲이 개방됨에 따라 산불감시 인력 및 주차장 관리 인력을 배치하여 효율적인 관리와 운영으로 인제 자작나무 숲을 보호하고 찾는 이용객들의 불편함을 최소화하고 월,화 주휴일제 시행 또한 적극 홍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80개(1/8페이지)
    인제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