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0.03.17


     - 『안전속도 5030』속도제한 표지 설치(150개소, 39.96km)
     - 보행신호 음성안내 장비 설치 등 어린이 보호구역 시설 정비

     

    □ 동해시(시장 심규언)가 달라지는 교통안전 법령 등에 따라 교통신호 체계를 개선하고 안전시설을 정비하는 등 교통안전시설 개선에 나선다고 밝혔다.

     

    □ 정부의 ‘안전속도 5030’ 및 ‘어린이 보호구역 관리 강화’ 정책 추진방향에 따라, 동해시는 관내 주요 도로의 제한속도 하향, 어린이 보호구역 무인교통단속장비 설치 등 5억4천만원을 사용할 예정이다.

     

    □ 우선 불합리한 교통 신호 체계 개선 및 교통신호등 신설‧개선에 2억5천만원을 투입하여 관내 교통신호등, 횡단보도안전등 등 총 394개의 교통시설 유지 보수 및 음향신호기를 신설할 예정이며,

     

    □ 2021년 해안로의 제한속도가 하향(70km → 60km)되고, 교차로 내 비보호 좌회전 구간 폐지가 예정됨에 따라, 해안로의 20여개 교차로에 대한 신호 연동화 작업을 실시할 계획이다.

     

    □ 또한, ‘안전속도 5030’사업으로 6개 지구 34개 구간(150개소, 39.96km)에 속도제한설치 및 관내 노후 교통안전표지판 정비를 통한 안전한 교통환경 조성과 보행자 교통사고 감소를 위해 8천8백만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 이 외에도, 동해시 관내 31개 어린이보호구역에 대한 안전 표지 및 휀스 정비, 보행신호 음성안내, 교통안전 홍보‧교육에 2억5백만원을 사용할 계획이다.

     

    □ 동해시는 편리하고 안전한 교통환경 조성을 위한 신속한 사업추진으로 상반기 내 60%이상을 신속 집행하여 지역경기 활성화에도 기여한다는 방침이다.

     

    □ 동해시 관계자는 “교통사고 발생 감소를 위한 제한속도 하향 등 교통 안전 시설 개선 및 지속적인 교육‧홍보를 통해 시민이 안전한 도시를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한편, 동해시는 2018년 기준 전년대비 교통사고 발생건수 95건 감소 및 21%의 감소율을 나타냈다


     - 동해시 최근 5년간 교통사고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1,680개(1/168페이지)
    동해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