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삼척시, 국가균형발전형 도계대학도시 조성 폐광 변신 시동
  •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0.10.20



       삼척시(시장 김양호)가 국가균형발전위원회 및 강원대학교와 함께 도계지역을 국가균형발전을 선도하는 대학캠퍼스도시로 조성하기 위한 3자 좌담회를 오는 21일 강원대학교 도계 캠퍼스에서 개최한다.


    전국적으로 지방의 인구 및 대학의 학령인구 감소 그리고 초고령화 사회 진입으로 그 어느때 보다 지자체와 대학의 소멸 위기감이 공감대를 형성하면서 국가와 지방이 균형발전차원에서 해결 방안을 모색하고자 국균위 김사열 위원장님을 초청해 강원대학교 김헌영 총장, 김양호 삼척시장이 한자리에 모여 지역회생을 위한 지혜를 모으는 자리를 마련한다.


    삼척시는 그간 도계지역 활성화 및 대학도시로의 연계 지원을 위해 시가지 중심지역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복합교육연구관 건립 및 평생학습관 건립 등 도계지역 활성화를 위해 많은 예산을 투입하고 있다.


    이러한 노력들의 결실을 위해 삼척시가 지역대학과 손잡고 추진하는 도계 대학 캠퍼스 도시는 스마트 복합 헬스케어 도시를 기본 컨셉으로 대학의 인력과 자원을 활용하여 도계를 대학캠퍼스도시로 재생하는 계획으로 향후 2024년까지 지역개발을 위한 정부 투자를 이끌어내는 대학과 지자체의 상생 프로젝트이다.


    삼척시는 국가균형발전위원회 김사열 위원장에게 정부의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주요지역현안사항을 보고하면서 삼척~제천 동서 6축 고속도로 조기 건설을 위해 금년 말 발표예정인 제2차 고속도로건설 5개년계획에 중점 추진구간반영 및 예타 면제를 희망하고 원전해제부지의 지역개발 수소도시 건설, 폐광지역 특별법 적용시한 폐지 촉구 등 폐광지역 자생경제 생태계 구축 지원에 많은 관심을 가져달라고 요청할 계획이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5,109개(2/511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이전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