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19.05.21

     

       - 여성친화도시 조성사업 일환으로 여성친화거리에 로고젝터 20개소 설치

     

    □ 동해시(시장 심규언)는 여성친화거리에 사회적 약자들이 안전하게 다닐 수 있도록 안심조명을 설치했다고 밝혔다.

     

    □ 이번에 설치한 안심조명은 여성친화도시 재지정 3년차 사업 중 하나로 여성친화거리에 시설되어 있는 가로등에 로고젝터를 설치하여 안내 문구를 바닥에 비추는 형식의 빔 프로젝트 장치이다.

     

    □ 시는, 로고젝터 20개소를 설치하여 방범용 CCTV가 설치돼 있다는 안내 문구와 방범 순찰 구역임을 알리는 문구를 투사해 잠재적으로 범죄를 차단하고 귀가하는 시민들에게 심리적 안정감을 느낄 수 있도록 조성하여 야간에도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는 여성친화거리를 만들었다.

     

    □ 로고젝터로 투사되는 문구는 ‘여성친화거리, 112와 함께 안전한 귀가길’, ‘내 생애 최고 멋진 날! 항상 오늘입니다’, ‘말하는 대로! 꿈꾸는 대로 이루어지길’ 등 안전하고 감성적인 문구를 시민들에게 전달한다.


    □ 정순기 가족과장은 “여성뿐만 아니라 사회적 약자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여 시민 모두가 행복한 여성친화도시를 조성해 나가겠다.” 말했다.

     

    □ 한편, 동해시는 시각적 전달효과가 높은 로고젝터를 여러 곳에 설치하여 활용하고 있다.

     

    □ 북평민속시장을 홍보하고 야간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해 장터 공연장 일원에 6개소를 설치했으며, 감성 관광지인 논골담길 일원에도 묵호의 옛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문구를 표출하는 로고젝터 4개를 설치했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3,308개(1/331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