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0.01.20

     

     태백시는 민족 최대 명절인 설날을 맞이하여 태백석탄박물관과 고생대자연사박물관에서 설날 당일인 25일(토)에 무료관람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태백석탄박물관은 과거 우리나라의 경제 발전을 이끌었던 석탄 산업의 역사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박물관이다.

     

    다량의 광업시설물을 포함한 석탄산업 관련 문서, 사진 등 사료가 전시되어 있는 동양 최대 규모의 석탄박물관이다.

     

    특히, 민족의 영산이라 불리는 태백산 초입에 위치해 있어 연간 10만 명 이상의 관람객이 방문한다.

     

    또한, 태백고생대자연사박물관에는 삼엽충‧암모나이트 등 다양한 종류의 화석과 암석들이 전시되어 있다.

     

    천연기념물 제417호로 지정된 구문소 전기고생대 지층 및 하식지형이 인근에 위치해 있어 교육 및 체험활동의 장으로 활용되기에 적합한 박물관이다.

     

    박물관 관계자는 “온 가족이 모이는 설 명절, 다양한 볼거리가 있는 석탄박물관과 고생대자연사박물관을 방문하셔서 가족들과 좋은 시간을 가져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www.taebaek.go.kr/coalmuseumwww.paleozoic.go.kr)를 확인하거나, 석탄박물관(☎ 033-552-7720) 및 고생대자연사박물관(☎ 033-581-8181)으로 문의 하면 된다.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3,824개(1/383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