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 편집부 | 2020.06.03

     


     

    코로나19로 부분개관 중인 태백산소드림도서관에 ‘아이들을 위한 동화속 이야기’가 펼쳐졌다.

     

    길거리아트팀(회장 박치형) 18명의 회원 덕분이다. 이들은 지난 2018년 10월부터 소외된 곳 또는 아무도 찾지 않는 곳에 생명을 불어넣는 작업을 해왔다. 문곡 화약고 입구 버스정류장을 멋진 벽화로 꾸민 것도, 황지고등학교 교문 옆 계단을 피아노 건반으로 재탄생 시킨 것도 이들이다.

     

    산소드림도서관에서는 11번째 활동을 진행했다.
     
    앞서 지난해 12월, 산소도림도서관에서는 길거리아트팀에 도서관 벽면을 포토존으로 꾸며 줄 것을 요청했지만 기회가 닿지 않았었다.

     

    그러다 지난 5월, 길거리아트팀이 ‘아이들을 위한 동화속 이야기’를 콘셉트로 산소드림도서관을 변신시켰다. 동화 오즈의 마법사 속 등장인물처럼 꿈‧마음‧용기‧지혜를 얻는 도서관으로 변신했다.

     

    정인숙 평생교육과장은 “현재 산소드림도서관은 코로나19로 인해 대출 반납만 가능하지만, 하루빨리 코로나 사태가 종식되어 전면 개관이 되길 바라고 있다.”며, “아이들이 도서관 앞에서 사방치기도 하고, 동화 속 이야기가 있는 벽면에서 사진도 찍는 날이 하루 빨리 오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의

    평생교육과

    산소드림도서관

    033)550-2757

     

    박인열 기자

    수정 답변 삭제 목록
    4,330개(1/433페이지)
    정치/행정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다음 글쓰기새로고침